[극장판] 명탐정코난 극장판 2기 - 14번째 표적 (1998) - 애니TV

명탐정코난 극장판 2기 - 14번째 표적 (1998)

b66362cc7ac2ef74696f9f3de388c0ae_1597690604_5231.jpg


원제 名探偵コナン 14番目の標的

감독 코마다 켄지

제작국가 일본

개봉년도 1998

분류 Movie

줄거리
호수에서 엄마 키사키 에리를 찾아낸 모리 란은 무심코 달려오지만, 엄마인 에리는 란에게 멈추라고 한다. 갑자기 총성이 들리고, 엄마인 에리는 땅바닥에 넘어진다. 그런 꿈을 꾼 란은 바로 엄마에게 안부 전화를 한다. 엄마 에리는 웃으면서 넘기지만, 란이 전화에서 "꿈으로 본 엄마는 지금보다 조금 젊었다"라고 말하니, 에리는 표정이 흐려진다. 코난은 소년 탐정단과 함께 항공 박물관으로 가서 아가사 히로시를 기다린다. 그 동안에 아유미가 코난과의 사랑을 점친다. 결과는 "A의 예감"이었다. 이 의미는 낡은 은어로 키스를 의미하지만 그 의미는 코난만 알고 있다. 다른 소년 탐정단 아이들은 다른 방향으로 지레 짐작을 한다. 이 와중에 박물관에서 비행기의 사진을 찍던 유명한 사진가를 만난다. 이 때, 모리 탐정은 잠시 탐정 사무소를 비우게 된다. 그 후, 형무소에서 가석방한 지 얼마 안 된 사람이 전화를 모리 탐정 사무소에 걸었지만 아무도 받지 않았다. 무엇인가 의미 깊은 분위기를 감돌고 있었다. 일주일 후에, 공원에서 조깅을 하던 메구레 경부가 누군가에게 저격당한다. 그 다음에는 키사키 에리가 독이 든 초콜릿을 남편 모리 탐정이 보낸 선물인 줄 알고 먹다가 쓰러진다. 다행히 병원에서 위세척을 받아 목숨을 건졌지만 분위기가 점점 심상치 않으며 그 다음으로는 아가사 히로시가 어떤 사람에게 석궁으로 저격당한다.[1] 코난은 이 사건을 토대로 코고로 아저씨나 자신을 둘러싼 인물을 노린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범인은 가석방한 지 얼마 안 된 그 사람이라고 경찰은 밝혀낸다. 이 범행의 목적은 아마 자신을 체포한 모리 코고로에게 복수한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정말로 그럴까? 과연 그 사람의 단독 범행인가? 시간이 지나자 마침내 사망자까지 발생하는데….
극장판 인기 애니